Eternal Youngman Mongyang
Revolutionaries of freedom and independence
National leaders ahead of the times

몽양 여운형 > 한 세대를 껴안은 조선의 거인

한 세대를 껴안은 조선의 거인

한 세대를 껴안은 조선의 거인

조국의 자유와 독립을 위해 몽양은 폭넓은 행보를 하고, 그의 특출한 능력은 자연스럽게 세계적인 혁명가들과 교류를 가능케 했습니다. 중국 상하이에서 3.1운동을 도모할 당시 중국의 지도자였던 손문과 만났으며, 미국 윌슨대통령의 특사를 만났고 대한민국임시 정부를 세운뒤에는 당시 조선의 독립운동을 전폭적으로 지원했던 소련의 지도자 레닌, 트로츠키 등을 만났습니다. 모두 조선 독립운동 단체의 대표로서 만났던 것입니다.

그러나 몽양의 활동이 자기편에만 국한되었던것은 아닙니다. 몽양은 일제의 고위인사들과도 친분을 맺고 있었습니다. 몽양은 그들을 다시만나 진정한 동양평화를 위해 조선의 독립이 필수적임을 역설했고, 몽양을 만났던 일본 인사들은 몽양의 범접하기 어려운 정의감과 시대를 꿰뚫어보는 통찰력 그리고 사람들을 품는 포용력에 감복하여, 비록 식민지의 인물이고, 적국의 지도자였으나 교류를 하지 않을 수 없었던 것입니다.

시대를 앞서간 민족지도자 바로가기